명동 칼국수

Posted 2006.06.18 12:45




  
명동교자

줄을 서서 먹는 곳은 뭔가가 있다는 뜻이다.  
맛있다.

하지만, 손님을 못 믿는 듯한 인상의 '선불요구'
옆자리 손님들과 어깨가 맞닿는 '좁은 식탁',
앉을때 미리 주는 '껌',
기다리는 사람이 많으니 빨리 먹고 일어나야 할 것 같은 '어수선한 분위기'



서비스가 다르면 길게선 줄 만큼이나 만족도 클것이다.

'dailynew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차범근 감독의 글  (0) 2006.07.07
For Sale!!!  (0) 2006.06.18
명동 칼국수  (0) 2006.06.18
웨딩드레스 고르기!  (1) 2006.06.11
윤경 세례받다!  (0) 2006.04.09
Come back!! 윤경  (0) 2006.03.27
Write your message and submit
« PREV : 1 : ··· : 56 : 57 : 58 : 59 : 60 : 61 : 62 : 63 : 64 : ··· : 228 : NEXT »